날짜 2013-03-07 오전 9:36:47
제목 지역난방 열요금 또 ‘동결’
글쓴이 관리자 조회 1560
내용


지역난방 열요금 또 ‘동결’

9.8% 인상 요인 불구 결정…경영난 악화 가중될 듯

지역난방 열요금이 9% 이상의 인상요인에도 불구하고 정기조정기인 3월 또 다시 전면 동결하는 것으로 결정됨에 따라 소규모 지역난방사업자들의 경영난이 더욱 악화될 것으로 우려된다.

지식경제부는 지역난방 열요금에 일부 인상 요인이 있지만 물가 안정을 위해 추후 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정부가 조직개편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열요금을 인상함으로써 일거리를 만들고 싶지 않다는 의지가 아니겠냐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현재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전년대비 순이익이 900%에 육박하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지만 이는 파주, 판교, 광교 등의 열병합발전기를 상업운전함에 따라 전기판매로 인한 수익일 뿐 순수 열판매에서는 오히려 적자를 기록하고 있다. 한난 역시 연료비를 비롯해 기타 열요금 인상요인은 9.8%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정부와의 협의를 통해 동결로 결정한 것이다.

이에 앞서 한난은 12월1일부로 5.52% 인상을 예고했으나 열요금을 동결하고 동절기 이후 차기 열요금 조정 시 포함해 반영하기로 했다.

당시 한난의 열요금 동결은 그동안 누적돼 온 열요금 인상요인에도 불구하고 지난 3월과 9월 동결에 이어 난방사용량이 많은 겨울철 서민 난방비 부담 및 정부의 물가안정대책을 고려한 조치였다.

이에 따라 한난이 열공급 중인 120만가구를 비롯해 한난의 열요금을 따르는 집단에너지사업자 대부분이 2월까지 동결된 열요금을 적용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3월 요금조정기에 또다시 열요금을 동결함에 따라 적자난을 면치 못하고 있던 대부분의 지역난방사업자들의 경영난이 더욱 가중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소규모 지역난방사업자들의 경우 열요금 인상요인은 15%를 넘나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투데이에너지 김나영 기자]

[기사원문바로가기]



첨부
 
회사소개 공지사항 오시는 길 사이트맵 ams